7231 내아픔 아시는 당신께 조하문

_* 7231 내아픔 아시는 당신께 조하문 7231
_01 어둠을 헤치는 세월은 말없이 흘러만 가는데 지나간 시간이 서러워 한없는 눈물만 흐르네 그러던 어느날 사랑을 만났네 누구도 느낄수 없는 _02 내아픔 아시는 당신께 내모든 사랑 드려요 이눈물 보시는 당신에게 내마음 드려요 _03 어느덧 구름은 걷히고 따스한 햇살이 내게로 젖었던 내마음 마르고 파아란 하늘이 감싸오네 이제는 나는 사랑을 배웠네 누구도 느낄수 없는

https://www.youtube.com/embed/pkXRqoi8Ddc